원희룡 지사, “스마트시티는 기술과 서비스의 융합 플랫폼”

  • 즐겨찾기 추가
  • 2019.05.12(일) 14:21
제주
원희룡 지사, “스마트시티는 기술과 서비스의 융합 플랫폼”
정재승 교수와 4차 산업혁명·스마트시티·블록체인에 대한 폭넓은 의견 교환
  • 입력 : 2019. 05.10(금) 17:27
  • 김경석 선임 기자
원희룡 지사, “스마트시티는 기술과 서비스의 융합 플랫폼”
[대한기자협회 중앙회]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10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카오스홀에서 열린 ‘테크 앤 톡’ 행사에서 KAIST 정재승 교수와 스마트시티, 블록체인, 공유경제 등 4차 산업혁명에 대해 대담을 나눴다.

원희룡 지사는 “스마트시티 운영의 핵심은 데이터이며, 블록체인은 데이터의 소유권을 확립하고 신뢰성을 보장하기 때문에 스마트시티의 핵심 기술”이라고 강조하며, 제주특별자치도가 추진하는 다양한 스마트시티 정책들과 블록체인 사업들을 소개했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대담에서, 스마트시티는 기술과 서비스가 융합된 플랫폼이며, 스마트시티를 바르게 조성하기 위해서는 ‘주민 삶의 개선’이라는 목표에 집중해야 한다는 뜻을 전했다.

그러나, 기술뿐만 아니라 제도와 규제 환경도 스마트시티 조성의 핵심임에도 불구하고, 아직 국내 행정 영역에서는 새로운 분야에 있어 규제 중심 사고에 갇혀 소극적으로 임하고 있는 점에 대해 아쉬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러면서, 다양한 행정개혁을 추진하고 공직자와 민간의 교류를 늘려 민간과 공공 서로간의 이해를 높이는 한편, 공직자들이 민간의 혁신성과 창조성을 함양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에, 대담자인 정재승 교수는 세종 5-1 생활권 국가 스마트시티 조성 시범사업의 총괄책임자로 활동했던 경험을 공유하는 한편, 스마트시티 조성에 있어 블록체인의 중요성과 행정 개혁을 강조한 원희룡 지사의 뜻에 공감을 표했다.

이번 테크 앤 톡 행사에는 KAIST, IBM, 마이크로소프트, KT 등에서 초청된 다양한 연사들이 인공지능, 블록체인, 스마트시티와 같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에 대해 발표와 토론이 이어졌다.
김경석 선임 기자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전국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