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산하 25개 공공기관에 2022년까지 전기차 55대 보급

  • 즐겨찾기 추가
  • 2019.04.18(목) 09:28
경기
도, 산하 25개 공공기관에 2022년까지 전기차 55대 보급
2022년까지 13억 4천만 원 투입
  • 입력 : 2019. 03.22(금) 09:33
  • 최정태 기자
경기도
[대한기자협회 중앙회] 경기도가 2022년까지 13억4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도 산하 25개 공공기관에 전기차 55대를 보급한다. 이들 기관에는 현재 전기차가 1대도 없다.

22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이런 내용을 담은 ‘경기도 공공기관 전기차 보유 확대 계획’을 마련 추진에 들어갔다.

이번 조치는 경기도가 추진 중인 미세먼지 저감대책의 하나로 경기도는 2022년까지 6,643억 원을 투입해 경기도에 전기차, 수소차, 전기버스 등 친환경차 3만3,569대를 보급할 계획이다.

경기도가 집계한 자료에 따르면 도 산하 공공기관은 현재 총 358대의 차량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 가운데 80%인 287대가 일반 차량, 20%인 71대가 2종 또는 3종 저공해자동차이다. 전기차 충전기는 5개소에 14기가 있다.

계획안에 따라 도는 2022년까지 공공기관 보유차량 358대 가운데 55대를 전기차로 교체할 계획이다. 8대는 교체시기가 된 오래된 차량을 새 차로 교환하고, 47대는 임차차량으로 현 임차 계약이 끝나면 전기차로 전환할 방침이다.

전기차 충전기는 현재 설치된 14기 외에 충전기가 없는 경기도시공사, 경기문화재단 등 7개 기관에 10기를 추가로 설치해 총 24기를 확보하기로 했다.

경기도 관계자는 “경기도 공공기관의 친환경차 보유 확대로 교통분야 미세먼지 저감효과를 기대하고 있다”면서 “정부와 적극 협력해 공공기관의 친환경차 보유 비율을 계속해서 늘려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최정태 기자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전국
인터뷰